한국철도 손병석 사장, 서울역 찾아 추석 수송 상황 점검
상태바
한국철도 손병석 사장, 서울역 찾아 추석 수송 상황 점검
  • 김충구 기자
  • 승인 2020.10.02 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역과 거리두기 안내 철저 등 ‘안전·안심 귀성’ 위해 최선 당부
손병석 한국철도 사장(가운데)이 30일 오전 서울역 종합통제실을 찾아 추석 특별교통대책을 점검하고 방역과 승객간 거리두기 등 고객안내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당부했다.

[금융계=김충구기자]  손병석 한국철도(코레일) 사장이 30일 오전 서울역을 찾아 추석 특별수송대책과 고객안내 상황을 점검했다.

손 사장은 역 종합통제실을 방문해 열차 운행 상황을 점검하고 방역과 승객간 거리두기 등 귀성길 고객안내 상황을 살폈다. 이어 서울고속기관차와 고속열차승무사업소를 각각 찾아 안전 운행과 고객안내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손병석 한국철도 사장(오늘쪽)이 30일 오전 서울고속기관차승무사업를 찾아 추석 대수송 안전 운행과 고객안내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하고 직원들을 격려했다.

손 사장은 “창가 좌석만 운영하는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온힘을 쏟고 있는 만큼 국민이 안전하고 안심하며 철도를 이용할 수 있도록 방역과 고객안내에 빈틈이 없도록 해달라”며 근무중인 직원들을 격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