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주년 맞은 인스타그램, AI로 댓글 숨김 기능 도입
상태바
10주년 맞은 인스타그램, AI로 댓글 숨김 기능 도입
  • 이건우 기자
  • 승인 2020.10.08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계=이건우기자] 인스타그램이 서비스 출시 10주년을 맞이해 사용자들을 위해 커스텀 아이콘 이벤트를 공개했다.

5일(현지시간) 미국 CNN에 따르면 인스타그램은 서비스 시작 10년이 되는 6일 댓글 자동 숨김 처리 기능과 스토리맵, 커스텀 아이콘 기능 등을 대거 도입한다고 밝혔다.

또한  SNS상에서 해시태그를 처음으로 활용한 것으로 알려진 크리스 메시나는 지난달 30일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 인스타그램의 커스텀 아이콘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커스텀 아이콘 기능은 기존 빈티지 카메라 버튼 등의 앱 아이콘을 사용자가 선택할 수 있게 하며, 적용 방법은 인스타그램 설정에 들어가 화면을 최대한 위로 올리면 축하 이모티콘이 뜬다.

이어 '앱 아이콘'이라는 설정창이 새로 생기고 "이번 달 인스타그램 생일을 맞이해 회원님이 가장 좋아하는 아래 아이콘으로 앱 아이콘을 변경할 수 있다"며 "인스타그램의 일상을 만드는 데 함께하며 회원님의 일상을 공유해주셔서 감사하다"는 설명 아래 여러 개의 아이콘이 생성된다. 이 중 하나를 선택해 적용하면 변경 가능하다.

또한 인스타그램은 3년 동안 공유한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확인할 수 있는 스토리맵 기능도 출시된다. 

인스타그램 관계자는 "스토리맵이란 자신이 최근 3년간 공유한 스토리를 지도와 달력에 연동해 확인할 수 있는 기능"이라며 "사용자는 자신의 가장 즐거운 순간을 다시 돌아보고 기억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인스타그램 10주년을 맞이해 댓글 숨김 서비스를 도입하겠다고 밝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인공지능 시스템을 기반으로 이미 신고된 댓글과 유사한 댓글은 자동 숨김 처리되어, 그동안 악플에 시달려왔던 유명인들에 대한 보호 대책이란 평가와 함께, 모욕적인 댓글을 여러개 게시한 사용자는 계정이 삭제되는 등의 불이익을 받을 수 있어 악플 근절에 한 발짝 앞서갔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