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토지주택공사, 청년·신혼부부 대상 4041가구 입주자 모집
상태바
한국토지주택공사, 청년·신혼부부 대상 4041가구 입주자 모집
  • 박윤아 기자
  • 승인 2020.11.09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계=박윤아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가 청년과 신혼부부 등을 대상으로 하는 2020년 4차 매입임대주택 4041가구의 입주자를 모집한다,

이번 모집 물량은 신혼부부 3350가구와 청년 691가구다.

지역별로는 수도권 2184가구, 수도권 외 1857가구다.

신혼부부 매입입대주택 다가구 주택 등에서 시세 30~40% 수준으로 최장 20년 거주할 수 있는 유형(1626가구)과 아파트·오피스텔 등에서 시세 60~70% 수준으로 최장 10년(무자녀 6년) 거주할 수 있는 Ⅱ유형(1724가구) 등 2개 유형으로 공급돼 신청자들의 선택 폭을 넓혔다.

또한 청년 매입임대주택은 취업준비·직주근접 등을 위해 이사가 잦은 청년층의 주거 특성을 고려해 에어컨, 냉장고, 세탁기 등 생활 필수 집기류를 모두 갖춰 공급한다. 보증금 100만~200만 원, 임대료 시세 40~50% 수준이다.

특히 이번 모집부터는 개정된 '주택임대차보호법'에 따라 보증금을 월 임대료로 전환할 때 적용하는 전환율이 3%에서 2.5%로 낮아짐에 따라 월 임대료 2만 원을 더 내면 보증금이 1000만 원 낮아진다. 반대로 임대료 부담을 낮추고 싶은 경우 보증금 200만 원을 인상하면 월 임대료가 1만 원 낮아지는 구조다.

LH는 무주택 청년·신혼부부가 빠른 시일 내 매입임대주택에 입주할 수 있도록 신청 접수 및 서류 제출 기간을 앞당기는 등 입주자 선정 절차를 신속하게 진행할 예정이다. 청년 유형은 9일부터, 신혼부부 유형은 오는 12일부터 신청 접수가 시작된다.

주택 소재지·임대조건 등 기타 자세한 사항은 LH청약센터에 게시된 입주자모집 공고문을 참고하거나 LH 콜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