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DMZ 평화관광 운영 중단 및 출렁다리 임시폐쇄
상태바
파주DMZ 평화관광 운영 중단 및 출렁다리 임시폐쇄
  • 김충구 기자
  • 승인 2020.12.27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대본 연말연시 방역강화 대책

[금융계=김충구기자]  파주시는 중앙안전재난대책본부에서 발표한 연말연시 방역강화 대책에 따라 파주DMZ 평화관광 운영을 중단하고 감악산·마장호수 출렁다리를 임시폐쇄한다고 24일 밝혔다.

연말연시 방역강화 대책은 요양·정신병원 종교시설 등 고위험시설에 대한 방역강화와

5인 이상의 사적 모임·회식·파티를 금지하는 내용 등을 포함하고 있다. 지난 일주일 동안 평균 약 1,000명의 확진자가 발생하고 연말연시의 특수성까지 겹쳐, 감염 확산의 위험이 가중될 것으로 판단해 내린 대책이다.

이에 따라 시는 12월 24일부터 2021년 1월 3일까지 관광객 간의 적정거리가 확보되기 어려울 것으로 판단되는 파주DMZ 평화관광 및 감악산·마장호수 출렁다리를 폐쇄한다. 또한 감악산 야간경관조명 운영도 중단한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이번 조치는 모든 방역 역량을 집중해야하는 엄중한 상황속에서 관광객의 안전을 지키고 나아가 시민의 일상을 되찾기 위해 결정된 불가피한 조치”라며 “지역사회 전파와 가족 내 감염 고리를 차단해 지금의 확산세를 꺾어야하는 만큼 관광객들께서는 이와 같은 조치에 적극 협조해주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