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은행, ‘여권 진위확인 서비스’ 도입
상태바
부산은행, ‘여권 진위확인 서비스’ 도입
  • 이유진 기자
  • 승인 2020.12.28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계=이유진기자] BNK부산은행이 금융권 최초로 외교부와 연계해 비대면 ‘여권 진위확인 서비스’를 도입했다.

신분증 진위확인은 고객이 금융회사에 제시한 신분증을 발급기관에 등록된 정보와 비교해 진위 여부를 실시간 확인하는 서비스다.

앞서 부산은행은 대면거래는 물론 비대면 금융거래에도 ‘여권 진위확인 서비스’를 선제적으로 도입했다.

신분증 진위확인은 고객이 금융회사에 제시한 신분증을 발급기관에 등록된 정보와 비교해 진위 여부를 실시간 확인하는 서비스다.

현재까지는 주민등록증과 운전면허증으로만 진위 확인이 가능했으나, 오는 28일부터는 여권도 진위 여부를 확인할 수 있게 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