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생명, 고객 편의성 높인 ‘고객맞춤형 모바일 약관’ 제공
상태바
삼성생명, 고객 편의성 높인 ‘고객맞춤형 모바일 약관’ 제공
  • 김병만 기자
  • 승인 2021.01.04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삼성생명
사진=삼성생명

[금융계=김병만기자] 삼성생명이 올해 1월부터 이러한 기존 모바일 약관의 불편함을 줄이고, 고객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고객맞춤형 모바일 약관’을 제공한다.

‘고객맞춤형 모바일 약관’은 고객이 가입한 보험의 보장 내용만 담았기 때문에 기존 모바일 약관에 비해 내용이 대폭 줄었다는 장점을 담고 있다.

대표적인 예로 ‘종합건강보험 일당백’에서 특약 11개를 가입한 경우, 예전에는 주보험과 전체 특약 90종을 더해 1534페이지에 달하는 모바일 약관이 고객에게 제공됐다.

하지만 ’고객맞춤형 모바일 약관’은 주보험과 고객이 선택한 특약만 탑재되어 기존 모바일 약관의 1/5 수준인 301페이지만 제공된다.

이 때문에 고객은 가입한 상품 내용을 확인하기가 더욱 편해졌다.

이외에도 고객이 가입한 주보험 및 특약에 대해 목차도 제공되며, 이를 통해 요약된 약관 내용을 한 눈에 보게 한 것도 장점이다.

특히 목차의 특약명을 터치하면 해당 내용으로 이동하는 기능도 보험업계 최초로 적용했다는 점에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삼성생명 관계자는 “이번 ’고객맞춤형 모바일 약관’ 개발은 점차 특약의 종류가 다양해지면서, 약관 분량이 늘어난다는 고민에서 출발했다” 며 “간편한 보장 내용 확인은 물론, 향후 고객이 보장 내용을 추가할 때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