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준 농심 대표이사 “브랜드 체계적 관리에 힘써야”
상태바
박준 농심 대표이사 “브랜드 체계적 관리에 힘써야”
  • 이건우 기자
  • 승인 2021.01.04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준 농심 대표이사 / 사진제공=농심
박준 농심 대표이사 / 사진제공=농심

[금융계=이건우기자] 박준 농심 대표이사 부회장이 4일 이메일 신년사를 통해 코로나19가 가져올 시장변화에 대처하고 지속가능한 발전 체계를 마련하자고 강조했다.

박 부회장은 신년사에서 코로나19 이후 세계가 어떻게 변화할지 주목해야 한다고 말하며 2021년 농심의 경영활동과 계획이 코로나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방향으로 갈 수 있도록 지혜를 모아줄 것을 당부했다.

특히 박 부회장은 “브랜드의 체계적 관리에 힘써야 한다”며 “소비자에게 사랑받는 브랜드가 되기 위해선 고객이 사고 싶은 제품을 만들고 진심 어린 커뮤니케이션을 펼쳐야 한다”고 밝혔다.

농심 관계자는 “제 2 공장 가동이 미주시장 내 안정적인 공급은 물론, 남미시장 공략에도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이곳에서 신제품을 발빠르게 선보이며, 미주시장에서 큰 폭의 성장세를 이뤄간다는 계획이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