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기 대한상의 회장에 최태원 SK그룹 회장 거론
상태바
차기 대한상의 회장에 최태원 SK그룹 회장 거론
  • 이건우 기자
  • 승인 2021.01.11 1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SK
사진제공=SK

[금융계=이건우기자]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대한상공회의소 차기 회장에 단독 추대될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재계와 대한상공회의소 관계자들에 따르면, 다음달 초 서울상공회의소는 회장단 회의를 열고 박용만 회장의 후임을 추대하기로 했다.

최 회장이 서울상의 회장으로 추대되면 다음달 23∼24일쯤 정기총회에 이어 열리는 임시의원총회에서 회장으로 최종 선출된다.

다만 최 회장이 현재 회장단에 속해 있지 않은 만큼 내달 총회에서 SK㈜측 장동현 사장이 빠지고 최태원 회장으로 교체하는 절차를 거칠 전망이다.

박용만 회장은 지난달 출입기자단 송년 인터뷰에서 최태원 회장이 차기 회장으로 거론되는 것과 관련해 "회장직 제안 여부와 내부 논의 상황을 공개할 순 없지만 답이 올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박 회장의 임기는 오는 3월까지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