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과 한국무역협회 맞손...'수출입기업 금융 지원 나서'
상태바
하나은행과 한국무역협회 맞손...'수출입기업 금융 지원 나서'
  • 이유진 기자
  • 승인 2021.04.22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하나은행
제공=하나은행

[금융계=이유진기자] 하나은행(은행장 박성호)이 한국무역협회 회원사의 수출 경쟁력 강화를 위해 한국무역협회(회장 구자열)와 '수출입기업 금융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상생 협약은 한국무역협회의 회원사 중 하나은행 외국환 첫 거래 손님을 대상으로 ▲신용장 개설 및 인수수수료 우대 ▲해외송금 환율우대 (주요 3개통화 USD, EUR, JPY)▲위드론수출금융(정책보증기관 보증서 발급 시 보증료 지원 프로그램) 산출 보증료 추가 지원 등 수출입 관련 맞춤형 금융 혜택을 제공한다.

또한 하나은행은 하나카드와 연계하여 하나은행 외국환 첫 거래 손님 중 ‘하나 KITA(한국무역협회) 멤버십 기업카드’ 발급고객을 대상으로 해외송금 환율 및 수수료를 추가우대 제공하며, 하나카드는 ‘하나 KITA(한국무역협회) 멤버십 기업카드’ 발급고객을 위한 수출입, 해외출장 등 해외비지니스 업무에 특화된 서비스를 별도로 제공한다.

박지환 하나은행 CIB그룹 부행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무역협회 회원사에 금융지원 혜택과 전문 컨설팅 서비스를 적시 지원하여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고, 더불어 대한민국 무역발전을 위한 든든한 파트너가 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