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G새마을금고 송가은, 5언더파 2타차 단독선두 10번홀 티샷
상태바
MG새마을금고 송가은, 5언더파 2타차 단독선두 10번홀 티샷
  • 김선근 기자
  • 승인 2021.11.13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시즌 마지막대회인 ‘SK쉴더스-SK텔레콤 챔피언십 2021’(10억 원, 우승상금 2억 원)이 12일(금)부터 사흘간 강원도 춘천에 위치한 라비에벨 컨트리클럽(파72/6,815야드)에서 둘째날 MG새마을금고 송가은이 10번홀에서 5언더파 2위와 2타차 선두로 티샷을 날리고 있다.2021.11.13.
2021시즌 마지막대회인 ‘SK쉴더스-SK텔레콤 챔피언십 2021’(10억 원, 우승상금 2억 원)이 12일(금)부터 사흘간 강원도 춘천에 위치한 라비에벨 컨트리클럽(파72/6,815야드)에서 둘째날 MG새마을금고 송가은이 10번홀에서 5언더파 2위와 2타차 선두로 티샷을 날리고 있다.2021.11.13.

[금융계=김선근 기자]  2021시즌 마지막대회인 ‘SK쉴더스-SK텔레콤 챔피언십 2021’(10억 원, 우승상금 2억 원)이 오는 11월 12일(금)부터 사흘간 강원도 춘천에 위치한 라비에벨 컨트리클럽(파72/6,815야드)에서 막을 올렸다.

올해로 18주년을 맞은 본 대회는 ADT캡스가 SK쉴더스로 사명을 바꾸면서 ‘SK쉴더스-SK텔레콤 챔피언십 2021’으로 다시 태어났다.

매년 치열한 막판 승부를 펼치며 큰 사랑을 받아온 만큼 참가 선수도 화려하다. 지난해 이 대회에서 시즌 첫 우승컵을 거머쥔 최혜진(22,롯데)과 대세 박민지(23,NH투자증권)를 비롯해 임희정(21,한국투자신탁), 장하나(29,비씨카드), 송가은(21,MG새마을금고) 등 올 시즌 활약을 펼친 79명의 정예 선수가 화려한 샷의 향연을 선보인다.

오늘 경기는 밤새 급격한 온도변화로 그린이 얼어 당초9시20분 티업이 10시30분으로 지연되며 1번과 5번,10번,15번 4개홀에서 세미샷건 방식으로 출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