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금고 서울지역본부협의회,‘사랑의 좀도리 운동’ 성금 2억 전달
상태바
새마을금고 서울지역본부협의회,‘사랑의 좀도리 운동’ 성금 2억 전달
  • 김수지 기자
  • 승인 2021.12.26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24일 서울시청 간담회장에서 서울시 및 새마을금고 관계자들이 좀도리운동 기부금 전달식 후 기념촬영 하고 있다.
12월 24일 서울시청 간담회장에서 서울시 및 새마을금고 관계자들이 좀도리운동 기부금 전달식 후 기념촬영 하고 있다.

[금융계=김수지 기자]  새마을금고 서울지역본부협의회(회장 김인)는 12월 24일(금) 10시에 서울시청 간담회장에서 오세훈 서울시장,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 윤영석 회장, 새마을금고 서울지역본부협의회장, 새마을금고중앙회 김지윤 서울지역본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사랑의 좀도리 운동’ 모금액을 전달했다.

이번 전달식은 지난 2018년 10월, 새마을금고 서울지역본부협의회가 서울시와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협약을 맺고 매년 2억 원 씩 5년간 총 10억원을 기부하기로 하고 1차 전달식(2019년 1월), 2차 전달식(2019년 12월), 3차 전달식(2020년 12월)에 이어 네 번째로 진행됐다.

이번에 전달되는 2억원은 1998년부터 진행되어 온 새마을금고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인 ‘사랑의 좀도리 운동’으로 모인 기금 중 서울 관내 새마을금고를 통해 모은 성금의 일부를 기부했으며 서울시에 거주하는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희망온돌사업에 활용될 예정이다.

새마을금고 서울지역본부협의회는 지속적으로 어려운 이웃에게 후원금 기부 뿐만 아니라, 다양한 봉사활동 등 지역주민들을 위한 환원사업 활동을 이어갈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