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지주, 방역 취약계층에게 마스크 18만장 지원
상태바
우리금융지주, 방역 취약계층에게 마스크 18만장 지원
  • 이유진 기자
  • 승인 2021.05.05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우리금융지주
제공=우리금융지주

[금융계=이유진기자]  우리금융지주가 방역 취약계층에게 마스크 18만장을 긴급 지원했다.

우리금융지주는 5일 이와 같이 밝히며, 지난 4일 손태승 회장과 최공열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상임대표에게 방역마스크  제작 지원을 위한 총 1억원의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대상은 코로나19 지원이 시급한 장애인과 장애인 복지시설 종사자이며, 방역마스크에는 코로나19를 함께 극복해 나가자는 메시지가 표기될 예정이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은 “이번 마스크 지원사업을 통해 코로나19에 취약한 장애인 및 관련시설 종사자들의 감염병을 예방하고, 코로나19 위기를 함께 극복해 나가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다양한 취약계층 지원사업으로 ESG경영 실천에 적극 동참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우리금융그룹은 지난해 코로나19 감염에 취약한 아동 및 노인 복지시설에 1억원 상당의 감염예방키트를 전달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