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銀, 여권 진위 확인 서비스 시행
상태바
대구銀, 여권 진위 확인 서비스 시행
  • 김수지 기자
  • 승인 2021.02.17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계=김수지 기자] DGB대구은행이 각종 금융거래 시 여권을 신분증으로 사용할 수 있는 여권 진위 확인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여권은 금융회사에서 고객의 신분증으로 확인가능 했던 주민등록증이나 운전면허증과는 달리, 발급 기관을 통한 진위 확인이 불가능해 활용이 제한되어 왔다.
 
하지만 DGB대구은행 이용 고객들은 IM뱅크에서 비대면 실명확인 업무 시 여권을 금융거래 신분증으로 대신할 수 있으며, 주민등록번호가 표시되지 않는 차세대 전자여권도 사용이 가능하다.

DGB대구은행 관계자는 “여권 진위 확인 서비스의 도입으로 비대면 실명확인 업무가 더 편리해졌으며, 위·변조, 도난 여권 등의 사용을 차단해 금융사고 예방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